네이버 블로그 다음카페
home > 대학입시수능 > 수시/적성검사
관리자 대입 지원서 하나로 통일…수시부터 적용 2010/1118/1025 2,015

자기소개서엔 5가지 공통항목

(서울=연합뉴스) 이윤영 기자 = 교육과학기술부가 올 초부터 추진한 대입 공동원서제에 따라 9월 수시모집에서부터 하나로 통일된 양식의 대입 지원서가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.

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최근 전국 350여개 4년제 및 전문대를 대상으로 의견 수렴을 해 대학들이 공통으로 사용할 지원서, 자기소개서, 교사추천서 등 서류 양식을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.

지금까지는 대학마다 지원서 양식이 달라 학생 입장에서는 여러 대학에 지원할 때 제각각 다른 내용을 써 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.

교과부와 대교협은 이를 개선하고자 대학들이 실시하는 전형은 서로 다르지만 지원서 양식은 하나로 통일하는 공동 원서제를 도입키로 하고 올 초부터 연구를 해왔다.

공동 원서제가 도입되면 학생들은 같은 지원서 하나로 여러 대학에 온라인으로 지원할 수 있어 원서 접수 과정에서의 불편함이 훨씬 줄어들게 된다.

확정된 대입 원서 양식 가운데 자기소개서의 경우 ▲성장과정과 가족환경 ▲지원동기, 지원한 분야를 위해 어떤 노력을 해 왔는지 ▲입학 후 학업계획과 진로계획 ▲자기주도적 학습경혐과 교내외 활동 ▲미래 목표를 위해 노력했던 과정과 역경극복 사례 등 5가지의 공통 항목에 각각 500자 이내로 적어야 한다.

각 대학은 5가지 공통 항목 외에 대학 특성에 따라 추가로 항목을 넣을 수도 있다.

대교협 관계자는 "그동안 대학들이 각각 사용해 온 입학원서에서 공통분모를 찾아내 하나로 통일한 것"이라며 "9월 수시모집에서부터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"이라고 말했다.




이전검색  다음검색 
목록보기